2022.01.26 (수)

  • 맑음동두천 5.2℃
  • 구름많음서울 4.8℃
  • 맑음원주 3.9℃
  • 연무수원 5.2℃
  • 연무대전 6.3℃
  • 연무안동 5.5℃
  • 연무대구 6.2℃
  • 맑음울산 7.9℃
  • 연무광주 8.4℃
  • 맑음부산 8.2℃
  • 구름많음고창 6.5℃
  • 연무제주 8.3℃
  • 연무서귀포 11.6℃
  • 맑음강화 4.2℃
  • 맑음이천 6.0℃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5.4℃
  • 구름많음강진군 6.9℃
  • 맑음봉화 5.7℃
  • 맑음경주시 7.6℃
  • 맑음합천 7.9℃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한돈역사

[한돈역사] 제주 양돈의 역사가 된 '꿀꿀이 공수 작전'

서울에서 제주도까지 비행기로 자돈 운송 소식......64년 대한뉴스

URL복사

1964년 제작된 대한뉴스 제 481호  '꿀꿀이 공수작전'이라는 영상입니다. 


서울에서 제주도로 700마리의 돼지를 비행기로 실어 나른다는것은 지금 대한민국에서는 상상하기도 힘든 일일 것입니다. 보릿고개가 있던 60년대 한국에서 돼지가 얼마나 중요한 가축이었는지 미루어 짐작할 수 있습니다. 


▲ 1964년 꿀꿀이 공수 작전 [사진출처:대한 뉴스]


1954년 제주도로 온 아일랜드 출신의 패트릭 제임스 맥그린치 신부는 가난한 제주도민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해 나갑니다. 특히 제주 농민을 가난에서 구제할 2000마리의 새끼돼지를 서울에서 제주도의 이시돌 중앙농장으로 옮기는 계획에 들어갑니다. 이에 공군의 도움을 받아 먼저 700마리를 공군 수송기에 실어 옮기는 한국 양돈 역사에 다시 없을 기발하고 엉뚱한 사건이 벌어진 것입니다. 이후 1969년에는 뉴질랜드에서 종돈까지 도입하였다고 하니 신부님의 제주도민 사랑이 얼마나 각별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이러한 신부님과 제주 농민들의 노력의 결과로 1973년 3월 양돈 농가 약 200세대가 돈협업 농가를 조직하게 됩니다. 


현재는 과거의 역사로부터 출발합니다. 2017년 제주도의 양돈 산업의 뿌리를 찾아가보면 64년 그날 공군 수송기를 타고 갔던 꿀꿀이들이 씨앗이 된 것은 아닌지 상상해 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