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0 (월)

  • 흐림동두천 23.6℃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많음원주 23.3℃
  • 구름많음수원 24.6℃
  • 구름많음대전 23.7℃
  • 흐림안동 21.7℃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1.6℃
  • 구름조금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조금고창 24.5℃
  • 구름조금제주 25.9℃
  • 흐림서귀포 24.9℃
  • 흐림강화 24.1℃
  • 구름많음이천 22.9℃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조금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봉화 17.4℃
  • 구름많음경주시 20.9℃
  • 흐림합천 24.0℃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야생동물질병 전문인력 양성 위한 특성화대학원 하반기 개설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경상대·서울대·전북대 등과 대학원 운영 관련 협약 체결..올 9월부터 운영

URL복사

방역전문가 육성을 위한 수의방역대학원(관련 기사)에 이어 ASF, AI 등 야생동물 질병 대응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특성화대학원이 올 하반기부터 본격 운영됩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원장 노희경)은 올해 4월 전국 수의과대학(10개)을 대상으로 한 공모를 통해 최근 경상대, 서울대, 전북대(충북대·제주대 공동) 등 3개 대학을 야생동물질병 전문인력 양성 특성화대학원으로 지정하는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9월부터 3년간 약 10억 5천만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선정 대학들은 앞으로 ASF, AI 관련 교과목 이수를 비롯해 전국 야생동물구조센터와 연계한 현장실습 등으로 구성된 석·박사과정을 통해 학교별로 20명 이상의 야생동물 질병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합니다. 당장 학생 모집을 통해 올해 9월부터 운영에 들어갑니다.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대학과 공동연구, 현장예찰 실습, 견습생(인턴) 교육 등으로 대학원 졸업 후 실무 투입이 가능한 야생동물 질병 분야별 전문인력의 육성을 도울 계획입니다. 아울러 대학원 운영 기간 중 매년 성과평가를 통해 우수 성과와 개선사항을 찾아내 야생동물 질병 전문가 협력체계도 구축할 예정입니다. 

 

노희경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장은 “야생동물 질병 분야 특성화대학원이 ASF, AI 등을 대응하고 관리하는 현장에서 필요한 전문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