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5 (일)

  • 맑음동두천 34.0℃
  • 구름조금서울 35.3℃
  • 구름많음원주 33.3℃
  • 구름많음수원 34.8℃
  • 구름많음대전 32.9℃
  • 구름많음안동 31.7℃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조금광주 31.1℃
  • 구름많음부산 30.3℃
  • 구름많음고창 32.6℃
  • 흐림제주 28.2℃
  • 흐림서귀포 26.9℃
  • 구름조금강화 32.6℃
  • 구름많음이천 33.7℃
  • 구름많음보은 30.0℃
  • 구름많음금산 31.4℃
  • 흐림강진군 30.8℃
  • 구름많음봉화 28.8℃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많음합천 30.9℃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올해 전국 가축병성감정실시기관 진단기술 향상!!

농림축산검역본부 5.27-6.24 정도관리 실시...젼년 대비 표준화도 상승 및 부적합률 감소 결과

URL복사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가 지난 5월 27일부터 6월 24일까지 전국 가축병성감정실시기관을 대상으로 정도관리를 실시한 결과 이들 기관의 질병 진단기술 표준화 및 검사능력 모두 향상한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이번 정도관리는 전국의 시도 지자체 방역기관 46개소와 민간 진단기관 14개소 총 60개 기관을 대상으로, PRRS를 비롯해 브루셀라병·꿀벌낭충봉아부패병·뉴캣슬병·가금티푸스·병리진단 등 총 6개 검사 항목에 대하여 실시되었습니다. 앞서 검역본부는 대상 기관의 검사 오류 최소화를 위해 지난 5월에 사전 교육을 실시하였습니다.

 

정도관리 결과 올해는 2020년에 비해 표준화도는 상승하고 부적합 기관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도관리 표준화 지표인 정확도와 분산도를 지난해와 비교했을 때, 정확도는 95.6%에서 97.6%로 높게, 분산도는 5.0에서 3.7로 향상된 결과를 보였습니다. 

 

 

또한 검사항목 평가 결과, 일부 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기관은 지난해 6개소에서 올해 3개소로 감소했습니다. 검역본부는 이들 부적합 기관에 대해 8월 중 추가 교육을 실시하고, 원인을 분석할 계획입니다. 

 

검역본부 소병재 질병진단과장은 “전국 가축병성감정실시기관에서 신속 정확한 진단을 통해 질병 확산을 예방함으로써 축산 현장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정도관리 평가제도'를 지속적으로 보완하고 개선해 나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