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맑음동두천 0.0℃
  • 구름조금서울 3.0℃
  • 맑음원주 0.9℃
  • 맑음수원 3.2℃
  • 맑음대전 1.6℃
  • 맑음안동 0.5℃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5.7℃
  • 맑음광주 4.7℃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1.8℃
  • 구름조금제주 9.4℃
  • 구름조금서귀포 11.5℃
  • 흐림강화 3.3℃
  • 맑음이천 -0.5℃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1.7℃
  • 맑음봉화 -2.0℃
  • 맑음경주시 1.4℃
  • 맑음합천 0.6℃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수의사 10명 중 8명 'ASF 사태 앞으로 10년 이상 갈 것'

돼지와사람, 72명 돼지 관련 수의사 대상 '국내 ASF 사태 지속 기간 예측' 설문...57명 '10년 이상'으로 답변

URL복사

2년 전 오늘(16일)은 ASF가 국내 첫 신고된 날입니다. 지금까지 ASF는 20곳의 농가에서 발생했으며, 야생멧돼지에서는 1609건(17개 시군, 9.15 기준)의 양성개체가 확인되었습니다. 바야흐로 국내 ASF는 상재화를 넘어 전국화·토착화 기로에 서 있습니다. 위기입니다. 

 

 

이런 가운데 돼지와사람은 돼지 관련 수의사 72명에게 '앞으로 국내 ASF 사태가 언제까지 지속될 것인가?'를 물었습니다. 

 

질문의 배경에는 최근 독일 정부 관계자가 독일의 경우 앞으로 최소 5년 이상 유행할 것이라는 기자회견 내용이 전해졌기 때문입니다. 독일은 1년 전인 지난해 9월 폴란드 국경 인접 지역 내 멧돼지에서 발병이 첫 확인되었습니다. 

 

 

설문 조사 결과 우리 수의사들 10명 가운데 8명은 최소 10년 이상 ASF 사태가 지속될 것이라고 답변했습니다. 응답자 72명 가운데 57명(79.2%)입니다. 

 

그외 10년 이내는 2명(2.8%), 5년 이내는 4명(5.6%), 3년 이내는 3명(4.2%), 2년 이내는 1명(1.4%)이라고 답했습니다. 5명(6.9%)는 '모르겠다'고 답을 했습니다. 

 

결과적으로 우리 수의사들은 독일과 비교해 ASF 상황을 더 나쁘게 보고 있다는 얘기입니다. 이러한 배경에는 ASF 확산이 상대적으로 더 빠르고 넓게 진행되고 있다고 보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 

 


정현규 박사(도드람)는 "최근 환경부가 ASF 멧돼지의 남하를 저지하기 위해 강원 남부지역에 클린존을 운영하는 계획을 세웠지만 구체적인 시기별 개체수 감소 목표와 관련 방역관리 내용이 없어 아쉬운 상황이다"며, "사실상 멧돼지는 없어지지 않을 것이고, 백신이 나오면서 이번 ASF 사태가 돼지열병과 같은 수순으로 정리(위험 농장 백신 접종, 멧돼지 포획 중단)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ASF 백신은 우리나라를 포함해 세계 각지에서 연구 개발을 서두르고 있지만, 아직까지 상용화까지 이른 사례는 없습니다(관련 기사). 가장 먼저 ASF 백신이 나올 것으로 본 베트남 역시 출시가 알 수 없는 이유로 미뤄지고 있습니다. 

 

이득흔 기자(pigpeople100@gmail.com)

배너

배너








말이 돼? 농협, 수입 돈육 원료 가정간편식에 농협 브랜드 부착 농협이 지난 2017년 만든 가정간편식 '오케이쿡'은 국산 농산물을 주원료로 농협이 직접 기획, 개발, 관리하는 PB(자사상표)브랜드입니다. 제조는 제3자가 하고, 농협이 농협의 이름을 걸고 판매하는 제품인 것입니다. 그런데 이들 제품 가운데 한돈 대신 '수입산 돼지고기'를 원료로 해 만든 제품도 있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문제의 제품은 '오케이쿡 크리스피 핫도그'입니다. 소시지 원료인 돼지고기를 미국, 스페인, 캐나다 등 외국산을 쓰고 있습니다. 또 하나의 원료인 돈지방까지 외국산입니다. 그런데도 버젓이 '농협'이 만든 가정간편식 '오케이쿡' 제품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그것도 농협이 운영하는 '하나로마트'에서 말입니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 5일부터 열리고 있는 국정감사에서 안병길 의원(국민의힘, 부산 서·동구, 농해수위)의 문제 제기로 드러났습니다. 사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지적이어서 여전히 농협이 개선을 하지 않고 있는 셈입니다. 돼지고기뿐만 아니라 다른 원료도 상당 외국산을 쓰고 있습니다. 안병길 의원은 "외국산으로 도배된 식품을 농협이 만들고 농협에서만 만날 수 있는 우수 브랜드라고 하니 헛웃음이 나올 지경"이라며 "농협이 포장지만 한글인 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