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맑음동두천 25.9℃
  • 맑음서울 27.7℃
  • 맑음원주 25.4℃
  • 맑음수원 27.9℃
  • 맑음대전 26.3℃
  • 맑음안동 23.1℃
  • 맑음대구 25.4℃
  • 맑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6.5℃
  • 구름조금고창 25.6℃
  • 흐림제주 26.9℃
  • 서귀포 25.1℃
  • 구름조금강화 26.5℃
  • 맑음이천 25.2℃
  • 맑음보은 22.4℃
  • 맑음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6.6℃
  • 맑음봉화 18.5℃
  • 맑음경주시 22.8℃
  • 맑음합천 21.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퇴‧액비유통전문 실무자에게 자원화 기술교육은 필수다!

접수 6.4(금)~10.18(월) 18시까지

URL복사

축산환경관리원(원장 이영희)은 퇴‧액비 유통전문조직 실무자 대상으로 진행하는 2021년 가축분뇨 자원화 기술 교육을 이달 14일(월)부터 10월 29일(금)까지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 2021년 가축분뇨 자원화 기술 교육
◦ 접수 : 6.4.(금)~ 10.18.(월) 18시까지
◦ 교육실시 : 6.14.(월)~ 10.29(금) 18시까지
◦ 근거 : `21년 퇴·액비 살포비 지원 지침(농식품부 축산환경자원과)

 

농림축산식품부의 퇴‧액비살포비 지원지침에 따르면 차년도 살포비 지원을 희망하는 퇴‧액비유통전문조직은 '가축분뇨 자원화 기술' 교육을 포함한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교육을 5시간 이상 받아야 합니다.

 

이번 교육은 코로나19 방역 및 가축전염병 등의 질병 전파를 예방하고자 비대면 온라인교육으로 진행합니다.

교육은 퇴비 및 액비유통전문조직을 대상으로 과목당 1시간씩 6과목입니다. 

 

공통과목은 △축산냄새 모니터링 및 관리방안, △가축분뇨 법령 해설, △질병발생의 이해와 방역 등입니다.

 

 

퇴비유통전문조직은 △퇴비유통전문조직 지원사업 및 지원지침 안내, △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기준 및 평가, △가축분뇨 퇴비품질향상 방안 교육을 받습니다.

 

액비유통전문조직은 △자원화조직체 운영실태 점검 개선방안, △액비사용 지침과 처방, △가축분뇨 전자인계관리시스템 구축‧운영 현황을 교육 받습니다.

 

교육 신청은 축산환경관리원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올해 10월 18일(월)까지 접수하면 됩니다. 기타 교육 관련 세부사항은 관리원환경교육·기술부(044-550-5073)로 문의하면 됩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합사료 성분등록 조정안 벌써부터 시끌시끌 지난 22일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양돈사료 내 조단백질 함량을 구간별로 1~3% 하향 조정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사료 등의 기준 및 규격'의 개정을 이달 중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 그간 조단백질 함량에 대한 업계의 과열 경쟁에 제동을 거는 동시에 사료 내 잉여질소를 줄여 분뇨악취뿐만 아니라 온실가스를 저감하고, 사료비를 절감하겠다는 방안입니다. 이같은 소식에 한돈농가의 반응은 대체로 조용했습니다. 단순히 필요 이상의 조단백질을 줄이는 것 아니냐는 의견입니다. 일부는 정부의 말대로 조단백질을 감축한 만큼 사료비가 떨어질 가능성에 내심 기대감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실제 농식품부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고가의 단백질 원료를 감축함으로써 3~4원/㎏ 사료비를 절감(6월 기준)하여 최근 곡물가격 상승에 따른 사료비 인상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하지만, 영양전문가와 사료업계의 반응은 달랐습니다. 다소 조급하고 무리한 결정이라는 것입니다. 사료 원재료비가 외려 올라갈 가능성도 제기하였습니다. 한 관계자는 "이번에 적정 조단백질 기준은 일단 근거가 없다. 무조건 조단백질 함량을 일괄 떨구고 한돈산업이 알아서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