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맑음동두천 25.9℃
  • 맑음서울 27.7℃
  • 맑음원주 25.4℃
  • 맑음수원 27.9℃
  • 맑음대전 26.3℃
  • 맑음안동 23.1℃
  • 맑음대구 25.4℃
  • 맑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6.5℃
  • 구름조금고창 25.6℃
  • 흐림제주 26.9℃
  • 서귀포 25.1℃
  • 구름조금강화 26.5℃
  • 맑음이천 25.2℃
  • 맑음보은 22.4℃
  • 맑음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6.6℃
  • 맑음봉화 18.5℃
  • 맑음경주시 22.8℃
  • 맑음합천 21.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도드람 콜드체인 시스템’으로 습하고 더운 장마철에도 안심!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돼지고기를 구매할 수 있도록 독자적인 ‘도드람 콜드체인 시스템’ 운영

URL복사

온라인 신선식품 구매가 증가하면서 ‘콜드체인(Cold Chain)’이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콜드 체인이란 신선 식품부터 의약품까지 온도에 민감한 제품군의 품질을 위해 생산·보관·유통·판매 전 과정을 저온으로 유지해주는 저온 물류 시스템을 말합니다.

 

 

한돈 대표 브랜드 도드람이 올해 30~50대 여성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돼지고기 구입시 고려 요인’에 대해 조사한 결과 “돼지고기 신선도를 중요시한다”는 소비자 비율이 26.8%로 가장 높았습니다. 이는 원산지나 맛, 돼지고기 등급 등의 항목 보다 약 10%가량 높은 수치입니다. 

 

신선함을 유지하기 위한 콜드체인의 중요성은 최근의 덥고 습한 장마와 앞으로의 폭염으로 더욱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도드람은 콜드체인 기술력을 통해 일정한 온도 관리로 도축된 고기의 생명력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고기를 저장하는 창고뿐만 아니라 도축, 가공하는 공장 전체의 세심한 온도관리가 가능합니다. 특히 2018년 완공한 도드람김제FMC는 최초로 공장 기초 설계 단계부터 온도관리 시스템을 도입했습니다.

 

도드람의 기술력으로 선육·선출된 제품의 품질은 바이어들이 가장 먼저 체감합니다. 도드람김제FMC의 위생관리와 최첨단 온도관리 시설은 홍콩 바이어들로부터 더욱 신뢰를 얻어 작년 37톤가량의 돈육 수출을 이끌어 내는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도드람 박광욱 조합장은 “도드람 콜드체인 시스템은 조합원들의 농장부터 전 과정 HACCP 인증 식품 안전 시스템을 구축하여 신선함과 맛은 자신할 수 있다”라며, “더워지는 날씨에도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맛있는 돼지고기를 즐길 수 있도록 품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합사료 성분등록 조정안 벌써부터 시끌시끌 지난 22일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양돈사료 내 조단백질 함량을 구간별로 1~3% 하향 조정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사료 등의 기준 및 규격'의 개정을 이달 중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 그간 조단백질 함량에 대한 업계의 과열 경쟁에 제동을 거는 동시에 사료 내 잉여질소를 줄여 분뇨악취뿐만 아니라 온실가스를 저감하고, 사료비를 절감하겠다는 방안입니다. 이같은 소식에 한돈농가의 반응은 대체로 조용했습니다. 단순히 필요 이상의 조단백질을 줄이는 것 아니냐는 의견입니다. 일부는 정부의 말대로 조단백질을 감축한 만큼 사료비가 떨어질 가능성에 내심 기대감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실제 농식품부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고가의 단백질 원료를 감축함으로써 3~4원/㎏ 사료비를 절감(6월 기준)하여 최근 곡물가격 상승에 따른 사료비 인상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하지만, 영양전문가와 사료업계의 반응은 달랐습니다. 다소 조급하고 무리한 결정이라는 것입니다. 사료 원재료비가 외려 올라갈 가능성도 제기하였습니다. 한 관계자는 "이번에 적정 조단백질 기준은 일단 근거가 없다. 무조건 조단백질 함량을 일괄 떨구고 한돈산업이 알아서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