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맑음동두천 0.0℃
  • 구름조금서울 3.0℃
  • 맑음원주 0.9℃
  • 맑음수원 3.2℃
  • 맑음대전 1.6℃
  • 맑음안동 0.5℃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5.7℃
  • 맑음광주 4.7℃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1.8℃
  • 구름조금제주 9.4℃
  • 구름조금서귀포 11.5℃
  • 흐림강화 3.3℃
  • 맑음이천 -0.5℃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1.7℃
  • 맑음봉화 -2.0℃
  • 맑음경주시 1.4℃
  • 맑음합천 0.6℃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도드람, 발효미생물을 활용한 상품개발 나선다

도드람, 6일 재단법인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 발효미생물 원천 기술 활용한 공동연구개발 및 사업화에 대한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도드람(조합장 박광욱)과 '재단법인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원장 정도연, 홈페이지)'이 공동으로 발효미생물을 활용한 상품 개발에 나섭니다. 

 

 

도드람은 지난 6일 전북 순창군에 위치한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에서 김민수 도드람에프씨 대표이사, 정도연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원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드람-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은 환경과 건강을 고려한 미래 먹거리에 대한 필요성에 공감해 축산식품에 발효미생물을 활용하기 위한 공동연구 및 제품 개발을 위해 추진됐습니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발효미생물을 활용한 신제품 개발 등 공동연구개발 분야와 교육을 통한 장류 개발기능 배양 등에 상호 협력하고, 축산식품의 고부가가치화를 추진합니다. 

 

김민수 도드람에프씨 대표이사는 “축산식품에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는 발효미생물을 접목한다면 소비자들에게 더욱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건강과 친환경에 대한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는데, 앞으로도 국내산 돼지고기의 지속가능한 가치, 고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연구와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말이 돼? 농협, 수입 돈육 원료 가정간편식에 농협 브랜드 부착 농협이 지난 2017년 만든 가정간편식 '오케이쿡'은 국산 농산물을 주원료로 농협이 직접 기획, 개발, 관리하는 PB(자사상표)브랜드입니다. 제조는 제3자가 하고, 농협이 농협의 이름을 걸고 판매하는 제품인 것입니다. 그런데 이들 제품 가운데 한돈 대신 '수입산 돼지고기'를 원료로 해 만든 제품도 있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문제의 제품은 '오케이쿡 크리스피 핫도그'입니다. 소시지 원료인 돼지고기를 미국, 스페인, 캐나다 등 외국산을 쓰고 있습니다. 또 하나의 원료인 돈지방까지 외국산입니다. 그런데도 버젓이 '농협'이 만든 가정간편식 '오케이쿡' 제품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그것도 농협이 운영하는 '하나로마트'에서 말입니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 5일부터 열리고 있는 국정감사에서 안병길 의원(국민의힘, 부산 서·동구, 농해수위)의 문제 제기로 드러났습니다. 사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지적이어서 여전히 농협이 개선을 하지 않고 있는 셈입니다. 돼지고기뿐만 아니라 다른 원료도 상당 외국산을 쓰고 있습니다. 안병길 의원은 "외국산으로 도배된 식품을 농협이 만들고 농협에서만 만날 수 있는 우수 브랜드라고 하니 헛웃음이 나올 지경"이라며 "농협이 포장지만 한글인 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