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맑음동두천 34.2℃
  • 구름조금서울 35.4℃
  • 맑음원주 33.1℃
  • 맑음수원 34.7℃
  • 구름조금대전 33.1℃
  • 구름조금안동 33.5℃
  • 맑음대구 33.4℃
  • 맑음울산 30.4℃
  • 구름많음광주 32.5℃
  • 맑음부산 30.9℃
  • 구름많음고창 32.8℃
  • 흐림제주 29.2℃
  • 흐림서귀포 26.7℃
  • 맑음강화 32.2℃
  • 맑음이천 34.1℃
  • 맑음보은 32.5℃
  • 맑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1.4℃
  • 맑음봉화 29.2℃
  • 맑음경주시 32.6℃
  • 맑음합천 32.6℃
  • 맑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필리핀식 족발튀김, 이제 한돈으로 즐긴다

선진팜 돼지 앞다리 정강이 부위를 튀긴 '크리스피 빠다' 출시...솜땀과 독일소시지 조합으로 MZ세대 공략 기대

URL복사

'먹어 본 사람에게는 해외여행의 추억을, 안 먹어 본 사람은 새로운 경험을 크리스피 빠따로'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의 온오프라인 프레시 스토어 선진팜(대표이사 김기영)이 필리핀식 족발튀김, '선진 크리스피 빠따'를 출시했습니다. 

 

'크리스피(crispy)'는 '바삭바삭하다', '빠따(PATA)'는 '다리'라는 의미로 돼지 앞다리의 정강이 부위만을 활용하여 튀겨낸 요리입니다. 필리핀 관광부는 맥주와 찰떡궁합을 소개하는 대표 음식으로 크리스피 빠따를 추천한 바 있습니다. 

 

'선진 크리스피 빠따'는 돼지고기의 다양한 부위로 다채로운 식문화를 제공하고자 출시되었습니다. 특히, 이색적인 레시피를 선호하는 MZ세대에게 적극 어필할 수 있는 메뉴입니다. 

 

선진팜은 필리핀 현지음식 크리스피 빠따의 맛을 우리 입맛에 맞게 보완하기 위해 다채롭게 여러 나라의 구성을 더했습니다. 태국식 샐러드 '쏨땀'과 우리에게 익숙한 밀전병을 조합해 크리스피 빠따와 쏨땀을 함께 싸먹어 동남아 현지의 이색적인 맛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독일식 소시지까지 추가했습니다.

 

'선진 크리스피 빠따'는 선진 '#오름'에 위치한 선진팜 둔촌점에서 우선 판매하며 선진팜 방이점과 쌍문점을 비롯한 쿠팡이츠 등 배달앱을 통해서도 판매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선진팜 MD팀 정상희 팀장은 "이색적인 메뉴를 온 가족과 즐기고 싶은 사람들에게 크리스피 빠따를 추천한다. 필리핀을 다녀온 여행객에게는 여행의 향수를, 처음 접하는 고객은 새로운 동남아의 맛을 즐기기에 충분하다"고 전했습니다. 

 

이근선 기자(pigpeople100@gmail.com)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합사료 성분등록 조정안 벌써부터 시끌시끌 지난 22일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양돈사료 내 조단백질 함량을 구간별로 1~3% 하향 조정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사료 등의 기준 및 규격'의 개정을 이달 중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 그간 조단백질 함량에 대한 업계의 과열 경쟁에 제동을 거는 동시에 사료 내 잉여질소를 줄여 분뇨악취뿐만 아니라 온실가스를 저감하고, 사료비를 절감하겠다는 방안입니다. 이같은 소식에 한돈농가의 반응은 대체로 조용했습니다. 단순히 필요 이상의 조단백질을 줄이는 것 아니냐는 의견입니다. 일부는 정부의 말대로 조단백질을 감축한 만큼 사료비가 떨어질 가능성에 내심 기대감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실제 농식품부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고가의 단백질 원료를 감축함으로써 3~4원/㎏ 사료비를 절감(6월 기준)하여 최근 곡물가격 상승에 따른 사료비 인상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하지만, 영양전문가와 사료업계의 반응은 달랐습니다. 다소 조급하고 무리한 결정이라는 것입니다. 사료 원재료비가 외려 올라갈 가능성도 제기하였습니다. 한 관계자는 "이번에 적정 조단백질 기준은 일단 근거가 없다. 무조건 조단백질 함량을 일괄 떨구고 한돈산업이 알아서 하